[칼럼= 음식] 김우환 칼럼 제47탄 '돼지김치찌개,

김우환 논설위원 | 기사입력 2021/05/08 [14:11]

[칼럼= 음식] 김우환 칼럼 제47탄 '돼지김치찌개,

김우환 논설위원 | 입력 : 2021/05/08 [14:11]

친구는 부평 갈산역 부근에 제주에서 직송하는 돼지고기를 사용하여 김치찌개 잘 한다는 집을 소개한다.

 

식당에서는 음식을 주문하면 대체로 밑반찬 몇 가지가 먼저 나온다.

 

 

주메뉴인 돼지고기 김치찌개가 나온다.

뚜껑이 닫힌 채, 센 불로 끓린다.

 

김치찌개의 맛은 잘 익은 신 김치와 배합이 잘 된 육수가 중요하고, 그 속에서 돼지고기의 맛있는 부위가 잘 익어야 한다.

 

뚜껑을 열어보니 김치찌개가 보골뽀골 잘도 끓는다.

 

김치찌개 냄비에는 항상 작은 공간이 있다.

 

아이들도 아는 라면이 들어갈 김치찌개와 라면의 궁합은 절대적이라,

라면사리를 반쪽씩 뿌러트려 넣고 센불로 더 끓린다.

 

부드러운 두부와 라면을 먼저 먹고 김치에 돼지고기를 싸 먹는데, 푹 끓린 김치와 돼지고기의 깊은 맛이 라면에 쓰며 들어 맛을 배가시키고 우중충한 날씨에 힘이 솟게 한다.

 

라면사리는 금상첨화!

또 오고 싶은 식당으로 각인시켜준다.

 

오늘은 친구의 소개로 한국인의 정서에 꼭 맞는 점심 메뉴를 먹어본다.

기분이 좋다.

 

 

강원종합뉴스 총괄취재국 김우환 논설위원

www.kwtotalnews.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