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시흥시, 시흥시급식관리지원센터와 잔반 저감화 총력

‘식탁에서 지구 지키기’를 시작으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

손기천 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19:22]

시흥시, 시흥시급식관리지원센터와 잔반 저감화 총력

‘식탁에서 지구 지키기’를 시작으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

손기천 기자 | 입력 : 2024/04/12 [19:22]

시흥시(시장 임병택)와 부천대학교 산학협력단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시흥시어린이ㆍ사회복지급식관리지원센터(이하, ‘센터’)가 환경문제에 대한 체계적인 접근과 관심을 유도하고 환경보존 인식개선을 위해 잔반 저감화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 잔반제로 캠페인 포스터  © 손기천 기자


관내 어린이 급식소를 대상으로 하는 이번 사업은 탄소중립 사업의 하나로, 낭비되는 음식물 폐기물을 줄이고, 일상생활 속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는 시흥시 친환경 음식문화 조성사업에 이바지하고자 계획됐다.

 

시에서는 더욱 효과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센터에 등록된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잔반 제로(Zero) 캠페인 사업에 참여하는 기관을 모집한 후, 사업 참여에 따른 잔반량 감소 변화를 지속해서 관리할 계획이다.

 

아울러 센터에서는 사업 참여기관의 어린이와 가정, 조리원을 연계한 다양한 프로그램(식탁에서 지구 지키기 사진 콘테스트(내가 바로 지구지킴이!) 그리는 뮤직비디오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최은영 센터장(부천대학교 식품영양학과)급식관리지원센터 운영위원회에서 제시된 환경교육에 대한 의견을 반영해 센터에서 추진하는 사업을 환경오염, 기후 위기, 잔반 저감화 등의 내용을 담아 다양한 사업으로 계획했다라고 말했다.

 

또한, 올해는 어린이 급식소의 잔반 저감화를 위해 월 2푸른 데이를 지정해 어린이 급식소 전체에 식단을 제공하고 있다.

 

앞으로도 어린이들의 환경친화적인 태도를 육성하는 데 힘쓰고 식탁에서 지구 지키기를 시작으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양희철 시흥시 위생과장은 시흥시 전체 어린이 급식소를 등록 관리하는 센터와의 연계를 통해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올해는 더욱 효과적인 잔반 제로 사업이 이뤄질 것을 기대하고 있다라며, “환경문제로 인한 기후 위기가 심각한 지금, 다양한 분야에서의 공동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 손기천기자

공정한 언론 진실된보도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