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기청년 일자리 매치업’ 참여자 모집. 우수 중소기업 정규직 전환 지원

청년에게는 ‘일할 기회’, 기업에는 ‘우수 인재를 채용할 기회’

손기천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09:59]

‘경기청년 일자리 매치업’ 참여자 모집. 우수 중소기업 정규직 전환 지원

청년에게는 ‘일할 기회’, 기업에는 ‘우수 인재를 채용할 기회’

손기천 기자 | 입력 : 2024/04/01 [09:59]

경기도와 경기도일자리재단은 도내 청년과 우수 중소기업을 연결해 일경험 후 정규직 전환까지 지원하는 ‘경기청년 일자리 매치업’ 사업 참여자를 4월 1일부터 모집한다.

 

▲ 포스터  © 손기천 기자

 

‘경기청년 일자리 매치업 사업’은 도내 미취업 청년과 구인난을 겪는 중소기업 간 일자리 미스매치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경기도가 2021년부터 추진한 사업이다.

 

도는 올해 2차례의 정규 모집(4월과 6월)과 수시모집(4~9월)을 통해 75명의 청년을 기술(IT)·기계·영업·마케팅 등 분야에 정규직으로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부터 청년들이 안정적인 정규직 일자리에 빨리 정착할 수 있도록 일 경험 기간을 3개월에서 2개월로 줄이고, 중도 이탈자를 최소화하기 위해 일 경험 수료 시 지급됐던 수당도 10만 원에서 20만 원으로 올렸다.

 

지난해 정규 모집 기간에만 참여자를 모집하며 기업이 필요한 시기에 인력 공급받지 못한다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4~9월 경기도 일자리 플랫폼 잡아바를 통해 수시모집도 진행한다.

 

새로 도입된 수시모집을 통해 더 많은 청년에게 더 고른 기회가 주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기업과 연결된 청년에게는 기본교육(비즈니스 매너, 직장 예절교육 등)과 직장 적응 컨설팅, 잡아바 내 러닝센터를 활용한 맞춤형 직무교육 등 역량 강화 프로그램도 함께 지원된다.

 

1차 정규 모집 참여를 희망하는 도내 만 18~39세 이하 청년 구직자는 4월 1일부터 15일까지 온라인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잡코리아(www.jobkorea.c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지난해 해당 사업을 통해 총 85명의 청년들이 연결됐다. 입사 포기자, 중도 퇴사자를 제외한 55명이 일 경험 후 정규직으로 전환됐다.

 

김동욱 경기도 일자리경제정책과장은 “청년들을 좋은 일자리에 매칭할 수 있도록 우수 중소기업 선정에 신중을 기했다”며 “특히 청년들이 기업 선정 시 고려하는 급여, 고용안정성, 워라밸 등을 지표로 해서 청년 친화 기업을 선발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  손기천기자

www.kwtotalnews.kr
공정한 언론 진실된보도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