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원주시] 주최·주관 없는 축제 및 행사 안전관리 강화!

이태원 사고 계기로 다중밀집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사각지대 관리체계 마련

김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2/11/04 [12:39]

[원주시] 주최·주관 없는 축제 및 행사 안전관리 강화!

이태원 사고 계기로 다중밀집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사각지대 관리체계 마련

김재우 기자 | 입력 : 2022/11/04 [12:39]

원주시는 주최·주관이 없는 지역축제 및 행사와 갑작스런 다중 운집 상황까지 아우르는 새로운 재난 대응체계를 구축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우선, 재난부서에서 인지하기 어려운 상황에 대해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대처하기 위해행정의 최일선에 있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의 동향 파악 기능을 강화해 신속한 보고체계를 확립할 계획이다.

 

또한, 군중 밀집도 및 상황위험도 등을 고려해 밀집도 안전한계수치인 1㎡당 6명이 초과되는 축제 및 행사 등은 관리부서를 지정해 안전관리계획을 수립하고, 경찰·소방 등 유관기관과 함께 안전관리계획 심의 및 합동 현장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신속한 대응이 필요한 상황에서는 재난 대응 골든타임을 놓치는 일이 없도록 선조치 후보고 시스템을 구축하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경찰·소방 등 관계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체계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시는, 사안의 시급성을 고려해 강화된 안전관리 방안을 4일(오늘)부터 바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강원종합뉴스 영서취재본부 김재우 기자

www.kwtotalnews.kr

강원영서취재본부장 (원주/홍천/횡성)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