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성남시] 일본군위안부 피해자「기림의 날」 시민자율 추모공간 마련

성남시청 광장 평화의 소녀상 앞 자율헌화대 설치

정혁준 기자 | 기사입력 2022/08/09 [07:13]

[성남시] 일본군위안부 피해자「기림의 날」 시민자율 추모공간 마련

성남시청 광장 평화의 소녀상 앞 자율헌화대 설치

정혁준 기자 | 입력 : 2022/08/09 [07:13]

성남시는 2022년 일본군 위안부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8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시청광장 내 시민 자율 추모공간을 마련한다.

 

평화 포토존 (사진제공=여성가족과)                                                                © 정혁준 기자

 

코로나19 재유행에 따른 지역내 확산 방지를 위해 공식 기념행사 대신 시민이 자유롭게 추모하고 헌화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시청광장 평화의 소녀상 앞에 국화꽃을 비치하고 평화포토존을 함께 운영할 예정이다.

 

매년 8월 14일은 일본군 위안부피해자인 故김학순 할머니가 1991년 위안부 피해 사실을 처음으로 증언한 역사적인 날로 2017년 국가기념일로 지정해 매년 이를 기리고 있으며, 성남시도 2014년 시청광장에 평화의 소녀상을 설치하고 피해자 추모사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 정혁준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