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건강정보] 골프 스윙 중 손가락 통증

손가락이 안펴질 때도 방아쇠수지 증후군 의심해야...

강미경 기자 | 기사입력 2022/07/04 [09:55]

[건강정보] 골프 스윙 중 손가락 통증

손가락이 안펴질 때도 방아쇠수지 증후군 의심해야...

강미경 기자 | 입력 : 2022/07/04 [09:55]

골프를 즐기는 50대 A씨는 주말이면 라운딩을 나간다.

 

힘을 빼고 스윙을 하라는 조언을 늘 듣지만, 쉽게 힘이 빠지지 않았고 손가락 쪽에 통증이 점점 심해졌다.

 

어느 날 스윙 중 땅을 치게 되는 일이 발생했고 이후 손가락의 통증이 극심해져 병원을 찾았다. 방아쇠수지 증후군 진단을 받았다. 

 

▲ 민슬기 연세스타병원 정형외과 원장 / 정형외과 전문의  © 강미경 기자


손가락 마디 통증이 생기는 방아쇠수지 증후군은 손가락 건초염 중 하나다.
힘줄을 둘러 싼 막 에 염증이 생겨서 발생하는 협착성 건초염이다.

 

손가락을 구부릴 때의 통증과 파열음이 생기는 것이 특징이다민슬기 연세스타병원 정형외과 원장(정형외과 전문의)손가락이 구부러진채 펴지지 않는 증상이 있다면 방아쇠수지 증후군일 가능성이 높다.

 

시간이 지나고 손가락이 펴지면서 딸칵하는 소리가 난다마치 총을 쏘려고 방아쇠를 당길 때 나는 소리와 유사해서 방아쇠수지라고 불린다.

 

이런 소리와 함께 손가락에 걸리는 느낌도 함께 난다면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전했다.

 

손가락을 구부리고 펼 때 작용하는 힘줄인 굴곡건 및 신전건의 피로도 누적으로 염증이 발생하는 방아쇠수지 증후군은 염증으로 인해 힘줄이 두꺼워지면서 증상이 나타난다.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손가락을 구부렸다가 바로 안펴지는 증상, ‘딸칵소리와 함께 손가락이 걸리는 느낌, 아픈 손가락의 손바닥 쪽에 혹처럼 만져지기도 하고 누르면 심한 통증이 오기도 한다.

 

초기 상태에는 보존적 치료를 한다염증과 통증을 줄여주는 소염진통제를 복용하면서 휴식을 취해야 한다.

 

불가피하게 움직임이 많아질 경우에는 보조기를 착용해서 움직임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

 

이와 함께 체외충격파 등을 통해 염증을 가라앉히면서 혈류 개선을 도모하고, 주사치료를 통해서 증상을 개선한다.

 

이러한 보존적 치료로 증상의 호전이 없는 경우, 재발한 경우에는 수술적 치료를 고려해야 한다.

 

비절개 유리술이 대표적이다수술 후 통증 및 흉터, 입원 없이 진행할 수 있어서 직장인들에게 인기가 높은 수술법이다.

 

손가락 움직임 제한이 심한 경우에는 개방적 유리술을 진행해야 한다.

 

민슬기 정형외과 전문의(연세스타병원 정형외과 원장)방아쇠수지 증후군이 있으면 골프와 같이 장시간 동안 손잡이 등을 손에 쥐는 행동은 피하는 것이 좋다.

 

충분히 휴식을 취하면 증상이 개선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휴식이 제일 중요하다하지만 통증이 지속되고 있다면 전문의를 찾아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강원종합뉴스 경기총괄취재국  강미경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