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사회] 삼척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민․관․경 합동 현장속으로

양호선 기자 | 기사입력 2022/06/29 [14:56]

[사회] 삼척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민․관․경 합동 현장속으로

양호선 기자 | 입력 : 2022/06/29 [14:56]

삼척시는 모두가 안전한 여성친화도시 삼척을 만들기 위해 지난 17일부터 27일까지 여성안심귀갓길 지정 구간 및 밤길 취약지역 등을 민경 합동으로 현장 모니터링했다.

 

▲ 삼척시청제공  © 양호선 기자


이번 모니터링은 시와 삼척경찰서 생활안전과, 여성친화도시 시민 참여단이 함께 협업하여 기간 중 3일간 진행되었으며, 구간 내 설치돼 있는 안전 시설물 개선, 보완 여부 및 통행 불편 사항 등을 확인했다.

 

특히, 여성안심귀갓길은 삼척시와 삼척경찰서가 협업하여 총 3개 구간을 지정, 구간으로는 교동 원룸밀집지역 강원대 삼척캠퍼스 후문 인근 청아중학교 인근~성북삼거리로, 여성뿐만 아니라 모든 시민이 안심하고 밤길을 다닐 수 있도록 비상호출벨, 반사경, 태양광센서등, 안전바닥조명(로고젝터), 노면표시, 방범용cctv 설치 등 범죄예방 환경을 조성해왔다.

 

이번 모니터링을 통해 도출된 불편, 위험사항 등은 시 및 경찰서 해당 부서로 통보하여 즉시 개선토록 할 것이며, 조치된 결과에 대하여 추후 민··경 합동 현장 모니터링을 하는 등 지속 관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삼척시가 여성친화도시로서 삼척경찰서,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과 여성안심귀갓길을 비롯한 관내 범죄 노출 위험에 취약한 지역 안전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것이며, 시민 모두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안전한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원종합뉴스 남부제3취재본부  양호선 기자

www.kwtotalnews.kr

강원남부제3취재본부/ 본부장
동해/삼척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