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원도, 홍천군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이동제한 해제

강병만 기자 | 기사입력 2022/06/28 [20:40]

강원도, 홍천군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이동제한 해제

강병만 기자 | 입력 : 2022/06/28 [20:40]

강원도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대책본부(본부장 최문순)는 지난 5월 26일홍천군 ASF 농장 발생에 따라 취해졌던 홍천군 발생농장과 방역대농장(9호)에 대한 이동제한을 정밀검사 및 환경검사 결과 이상이 없어 6월 28일00시부로 해제한다고 밝혔다.

 

금번 이동제한 해제는 ASF 발생농장 살처분 완료일로부터30일이 경과한 시점인 6월 26일 이후 발생농장을 포함한 방역대내 전농가에서채취한 시료에 대한 농림축산검역본부 정밀검사(최종 음성)를 통해진행되었다.

 

강원도는 ASF 농장 발생 즉시, 발생농장 사육 돼지 긴급 살처분, 도 전역 48시간 일시 이동중지, 홍천군 전 양돈농가 돼지 및 분뇨 이동 및 강원남부권역 권역 밖 반‧출입 금지, 역학농장(83호)에 대한 이동제한및 긴급 일제검사 등 추가 확산을 막기위한 선제적 초동방역을신속히추진하였고,현재까지추가 발생을 차단하고 있다.

 

앞으로도 농장 추가 발생 방지를 통한 조기 안정화를 위해 ①8대 방역시설 유지‧관리, ②ASF 전담관 운영 강화, ③차량‧사람‧농장 소독‧통제 철저, ④축산관계자 주기적 홍보 및 교육 등 차단 방역대책을 지속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최문순 본부장은, “강원도는 전국 최다(1,667건) 야생멧돼지의 발생으로농장 발생 위험 또한 매우 높은 상황이므로 양돈농가는 항시 긴장을늦추지 말고 소독과 통제 등 기본 방역수칙의 철저한 이행과 현장 차단방역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강원도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대책본부(본부장 최문순)는 지난 5월 26일홍천군 ASF 농장 발생에 따라 취해졌던 홍천군 발생농장과 방역대농장(9호)에 대한 이동제한을 정밀검사 및 환경검사 결과 이상이 없어 6월 28일00시부로 해제한다고 밝혔다.

 

금번 이동제한 해제는 ASF 발생농장 살처분 완료일로부터30일이 경과한 시점인 6월 26일 이후 발생농장을 포함한 방역대내 전농가에서채취한 시료에 대한 농림축산검역본부 정밀검사(최종 음성)를 통해진행되었다.

 

강원도는 ASF 농장 발생 즉시, 발생농장 사육 돼지 긴급 살처분, 도 전역 48시간 일시 이동중지, 홍천군 전 양돈농가 돼지 및 분뇨 이동 및 강원남부권역 권역 밖 반‧출입 금지, 역학농장(83호)에 대한 이동제한및 긴급 일제검사 등 추가 확산을 막기위한 선제적 초동방역을신속히추진하였고,현재까지추가 발생을 차단하고 있다.

 

앞으로도 농장 추가 발생 방지를 통한 조기 안정화를 위해 ①8대 방역시설 유지‧관리, ②ASF 전담관 운영 강화, ③차량‧사람‧농장 소독‧통제 철저, ④축산관계자 주기적 홍보 및 교육 등 차단 방역대책을 지속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최문순 본부장은, “강원도는 전국 최다(1,667건) 야생멧돼지의 발생으로농장 발생 위험 또한 매우 높은 상황이므로 양돈농가는 항시 긴장을늦추지 말고 소독과 통제 등 기본 방역수칙의 철저한 이행과 현장 차단방역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강원종합뉴스 춘천지사 강병만 기자

 

www.kwtotalnew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